"식품 첨가물을 줄이는 조리 방법은?"의 두 판 사이의 차이

이동: 둘러보기, 검색
(새 문서: ==식품 첨가물을 줄이는 조리 방법은?== 통조림이나 가공식품같은데는 식품 첨가물이 많죠<BR>오늘 인터넷에서 보니깐 어떤 첨가제는 폐암...)
 
(차이 없음)

2019년 11월 8일 (금) 04:00 기준 최신판

식품 첨가물을 줄이는 조리 방법은?

통조림이나 가공식품같은데는 식품 첨가물이 많죠
오늘 인터넷에서 보니깐 어떤 첨가제는 폐암도 유발한다던데... ㄷㄷㄷ
음식을 조리할때 어떻게 하면 이런 첨가물을 줄일 수 있을까요?

답변 :
▽ 육류가공품 햄이나 소시지에는 쇠고기나 돼지고기 등 육류의 끈기를 좋게 하고 수분을 유지시키는 인산염, 아초산염, 초산칼륨 등이 들어 있습니다. 때문에 햄을 조리할 때는 80℃의 물에 1분간 담가두면 첨가물의 80% 정도가 물에 녹아내립니다. 끓는 물에 살짝 데쳐주면 이들 성분을 어느 정도 없앨 수 있고 햄 속에 들어 있는 염분도 줄일 수 있습니다.
캔에 들어 있는 햄을 꺼내보면 윗부분에 노란 기름이 굳어 있는 것을 보게 되는데 이 부분은 잘라내고 조리하셔야 합니다. 개봉 뒤 먹고 남은 것은 쿠킹호일이나 랩으로 표면을 완전히 감싼 다음 지퍼팩에 넣어 냉장고에 보관하세요. 개봉 후 최소 3일 이내에 다 먹는 것이 좋습니다.
  소시지는 군데군데 칼집을 낸 다음 끓는 물에 삶아 조리하면 많은 양의 발색제 성분이 빠져나갑니다. 그리고 소시지를 기름에 볶아 먹을 때는 고기의 기름과 함께 첨가물이 빠져나오므로 키친타월을 이용해 기름기를 뺀 후 먹어야 안전합니다. 유통기한이 긴 비엔나 소시지는 특히 각종 식품첨가물을 다량함유하고 있기 때문에 가능한 한 칼집을 많이 넣고 끓는 물에 데쳐야 깊숙이 자리잡고 있는 첨가물이 잘 빠져나옵니다. 개봉한 것은 랩으로 꼭 싸서 냉장고에 보관하시면 됩니다.  
▽ 생선·골뱅이 통조림 음식의 향을 유지시키고 오랫동안 보존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발색제와 산화방지제가 들어 있습니다. 통조림에 들어 있는 발색제의 경우 수용성이라 물에 헹구면 대부분 없어집니다. 생선 통조림으로 음식을 만들 때는 통 안에 들어 있는 기름이나 국물을 따라내고 조리하세요. 특히 골뱅이 통조림은 체에 밭쳐 물기나 조미액을 적당히 빼고 이용하시면 됩니다. 하지만 남은 것을 보관할 때는 국물과 함께 넣어두는 것이 좀더 신선한 상태를오래 유지할 수 있는 요령입니다.  
▽ 옥수수·콩 통조림
옥수수 통조림은 체에 밭쳐 물기를 빼고 조리해야 발색제와 산화방지제 등을 조금이라도 줄일 수 있습니다. 남은 것은 유리병이나 밀폐용기에 옮겨 담아두되 냉장고에서 3∼4일 이상 보관하지 않도록 하세요. 콩 통조림에도 발색제와 산화방지제 등이 들어있는데, 끓는 물을 끼얹거나 끓는 물에 살짝 데쳐 물기를 뺀 후 조리하면 어느 정도 희석됩니다.  
▽ 생선가공품
어묵을 조리할 때는 일단 끓는 물에 데쳐 사용하면 방부제가 어느 정도 없어지고 어묵 속에 들어 있던 좋지 않은 기름도 없앨 수 있습니다. 마늘이나 파를 많이 넣거나 양념을 진하게 해서 요리하면 30% 정도 방부제 희석효과를 볼 수 있습니다. 게맛살에는 게살이 거의 들어 있지 않습니다. 실제 게살처럼 보이기 위해 착색제는 물론 여러 가지 식품첨가물이 어묵보다 많이 들어 있습니다. 어묵과 마찬가지로 조리하기 전 뜨거운 물에 담가두거나 끓는 물에 2∼3분간 데쳐준 후 조리해야 합니다.  
▽ 라면
라면에는 쫄깃쫄깃함을 살리기 위한 알칼리제와 산화방지제가 들어 있습니다. 뿐만 아니라 선명한 색깔을 내기 위해 천연색소로 착색을 한 상태입니다. 라면 속에 들어 있는 식품첨가물을 줄이기 위해선 면을 한번 삶아 그 물을 따라내 버리고 조리하도록 하세요. 이렇게 하면 산화방지제와 착색제 성분이 없어지고 면발도 더 쫄깃해집니다.   ▽ 컵라면
플라스틱 용기에는 DEHP라는 발암물질이 들어 있습니다. 특히 뜨거운 물을 부었을 경우 피해가 더욱 커지기 때문에 컵라면 속의 내용물을 오목한 그릇에 옮겨 담은 다음 뜨거운 물을 붓고 먹는것을 추천합니다.  
▽ 봉지카레
즉석카레, 즉석수프에 쓰는 1회용 팩을 그대로 데울 경우 환경호르몬이 나올 수 있습니다. 그러므로 봉지째 데우지 말고 내용물을 다른 그릇에 옮겨 담아 데워서 먹도록 하셔야 합니다.  
▽ 유부
산화방지제를 다량 함유하고 있는 유부는 체에 올려 놓고 뜨거운 물을 몇 차례 끼얹은 다음 사용하세요.   ▽ 빵
제품에 따라 곰팡이가 생기는 것을 방지하기 위한 방부제와 굳는 것을 막기 위한 연화제가 들어 있습니다. 때문에 가열하지 않고 그대로 먹는 것은 좋지 않습니다. 빵은 구우면 첨가물이 어느 정도 없어지기 때문에 프라이팬 등에 데워서 먹도록 하셔야 합니다.   ▽ 수입과일
오렌지, 자몽, 레몬 등 수입 과일은 겉면에 윤기가 많이 날수록 위험합니다. 농약을 뿌린 후 농약의 효과가 오래가도록 코팅을 입혀 윤기가 나는 것이 대부분이기 때문이죠. 과일 전용 세제로 꼼꼼히 씻어주고 껍질을 두껍게 벗겨내고 먹는게 좋습니다.

식품 첨가물을 줄이는 조리 방법은? 관련있는 단어

식품첨가물줄이는조리법 / 식품첨가물 /



연관글

식품 첨가물을 줄이는 조리 방법은?

식품 첨가물을 줄이는 조리 방법은?(1)

    관련된 다른 내용도 확인 해 봅시다.